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닫기

카카오게임즈, 텐센트·넷마블게임즈 등서 1400억 투자 유치

2018년 02월 13일(화)
홍지예 hjy@joongboo.com

▲ 카카오게임즈
카카오게임즈, 텐센트·넷마블게임즈 등서 1400억 투자 유치

카카오의 게임전문자회사 카카오게임즈가 텐센트, 넷마블게임즈 등으로부터 투자금 1400억원을 유치했다.

카카오게임즈는 13일 이사회를 열고 1400억원 규모의 제3자 배정 유상증자를 결의했다. 보통주 90만1132주를 주당 15만5361원에 발행한다. 카카오게임즈는 이번 유상증자에서 8400억원 정도의 기업가치를 인정받은 것으로 추정된다.

텐센트와 넷마블은 각각 500억원, 액토즈소프트는 200억원, 블루홀과 프리미어M&A PEF는 각각 100억원을 카카오게임즈에 투자했다. 텐센트는 중국의 선두 인터넷기업이며, 넷마블은 국내 1위 게임업체다. 블루홀은 세계적인 열풍을 일으킨 '배틀그라운드'를 개발한 펍지의 자회사다.

카카오게임즈는 이번 투자를 통해 확보한 투자금 1400억원을 활용해 양질의 게임 확보, 개발력 강화, 글로벌 사업 확대, 인수합병 등에 활용할 계획이다. 아울러 유력 게임사들과 투자 유치를 통해 사업협력 기반을 강화한 만큼, IPO를 앞두고 기업가치를 극대화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

카카오게임즈는 연내에 IPO를 완료할 방침이지만, 아직까지 코스피, 코스닥 중 어느 시장에 상장할지 여부를 결정하지 않았다.

남궁훈 카카오게임즈 대표는 "이번 투자는 직간접적 관계사들이 우리의 잠재력을 높게 평가하고, 그동안 쌓은 협력관계와 신의를 증명하는 의미 있는 투자"라며 "상호 협력 관계를 더욱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카카오게임즈는 자본력과 개발, 퍼블리싱, 플랫폼 역량을 갖춘 게임사로 올 한 해 고속 성장을 이뤄내겠다"고 덧붙였다. 홍지예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