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닫기

[화보] '살인 한파'에 얼어붙은 미국

2018년 01월 04일(목)
▲ 미국이 폭설을 동반한 '최강 한파'에 연초부터 꽁꽁 얼어붙었다. 사진은 뉴욕-뉴저지주를 가르는 허드슨 강 모습. 사진=AP연합
▲ 미국이 폭설을 동반한 '최강 한파'에 연초부터 꽁꽁 얼어붙었다. 사진은 미국 남부 플로리다주의 도시 '힐리어드' 간판 아래 달린 고드름. 사진=AP연합
▲ 미국이 폭설을 동반한 '최강 한파'에 연초부터 꽁꽁 얼어붙었다. 사진은 나이아가라 폭포가 얼어붙은 모습. 사진=AP연합
▲ 미국이 폭설을 동반한 '최강 한파'에 연초부터 꽁꽁 얼어붙었다. 사진은 조지아주 사바나 지역의 고속도로에서 제설차량이 제설작업을 벌이는 모습. 사진=AP연합
▲ 미국이 폭설을 동반한 '최강 한파'에 연초부터 꽁꽁 얼어붙었다. 사진은 플로리다에서 식물이 얼어 있는 모습. 사진=AP연합
▲ 미국이 폭설을 동반한 '최강 한파'에 연초부터 꽁꽁 얼어붙었다. 사진은 시카고 일리노이주 호수가 얼어 있는 모습. 사진=AP연합
▲ 미국이 폭설을 동반한 '최강 한파'에 연초부터 꽁꽁 얼어붙었다. 사진은 시카고의 모습. 사진=AP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