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닫기

kt wiz, 평창 동계패럴림픽 대표 황민규·서보라미 시구 초청

2018년 04월 16일(월)
장환순 janghs@joongboo.com
kt wiz가 장애인의 날(4월20일)을 맞아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 국가대표 황민규(22)와 서보라미(32)를 시구자로 초청한다고 16일 밝혔다.

황민규는 18일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리는 kt와 SK의 경기에 시구자로 나선다. 경기도장애인스키협회 소속의 황민규는 시각 장애 2급 알파인스키 선수로 고교시절 전국장애인체전 육상에서 3관왕에 오른 뒤 알파인 스키로 전향해 평창 패럴림픽에 출전했다. 패럴림픽에서 황민규와 호흡을 맞춘 가이드 유재형 씨는 시타를 맡는다.

19일 경기에서는 좌식 크로스컨트리 스키 국가대표 서보라미가 시구를 한다.

하이원 스포츠단 소속의 서보라미는 국내 1호 장애인 크로스컨트리 스키 선수다. 2010년 밴쿠버 동계패럴림픽부터 3회 연속 패럴림픽에 참가했다. 이날 애국가는 경기도장애인재활협회의 드림아이 합창단이 부른다. 구단은 18일과 19일 경기에 장애인 단체를 초청할 계획이다.

한편, 구단은 17일부터 시즌 종료까지 주중 경기(공휴일 제외)에 ‘8LOW Magic‘ 캠페인을 진행한다. 오후 8시 이후 구장 매표소에서 티켓을 구매하면 전 좌석 5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또 수원시와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를 맺으면 스카이존 2천원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장환순기자/janghs@joongb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