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닫기

황해경제자유구역청, 한국중화총상회와 중화권 기업 투자유치 협력

2017년 09월 14일(목)
황영민 dkdna86@daum.net
황해경제자유구역청(청장 이화순)과 국내 화교기업단체인 한국중화총상회(회장 송국평)는 세계 중화권 기업 투자유치를 위해 협력하기로 하고 13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황해청은 한국중화총상회가 황해경제자유구역에 투자할 기업을 발굴할 수 있도록 각종 홍보자료와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한국중화총상회는 자체 네트워크를 활용해 중화권 유망 투자 기업을 발굴하고, 황해청이 추진하는 투자유치 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한다.

한국중화총상회는 오는 15일부터 3일간 미얀마 양곤에서 열리는 제14회 세계화상대회에 참석해 중국을 비롯한 동남아 중화총상회 회장단에게 황해청의 투자유치 현황 등을 소개할 계획이다.

1998년 설립한 한국중화총상회는 1999년부터 세계 화교 상공인들의 모임인 세계화상대회 참석해 왔으며, 2005년에는 이 행사를 서울에 유치한 바 있다.

이화순 황해청장은 “사드 문제 등으로 황해경제자유구역에 중국 자본 유치가 어려운 상황”이라며 “이번 협약이 세계 화교기업의 투자를 유치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황영민기자/hym@joongbo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