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닫기

식약처, 선물용 식품에 대해 수입검사 강화

2017년 09월 13일(수)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추석을 앞두고 수입이 증가하는 제수와 선물용 식품에 대해 수입 검사를 강화한다고 12일 밝혔다. 대상 식품은 고사리, 밤, 깐도라지, 버섯, 호두 등 농산물 7개 품목, 와인과 일반 증류주 등 가공식품 7개 품목, 프로바이오틱스와 프로폴리스, 은행잎추출물 등 건강기능식품 5개 품목 등 총 19개 품목이다. 해당 식품은 수입 통관 때 중금속이나 곰팡이독 등 유해물질에 대해 정밀 검사를 받게 되며, 부적합 판정을 받은 제품은 수출국으로 반송하거나 폐기된다. 또 부적합 제품과 같은 제품이 다시 수입되면 5회 이상 정밀 검사를 받는 등 중점 관리된다.

품목별 검사항목 등 자세한 사항은 식품안전나라 홈페이지(foodsafetykorea.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