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닫기

벌쏘임 사고 예방 및 대처법

2017년 08월 09일(수)
김연

본격적인 여름이 시작되기 전부터 벌집제거 출동이 시작됐다.

올해는 얼마나 많은 벌집제거 출동이 있으려나!

지난해 의정부소방서 벌집제거 출동건수는 707건이었으며 해마다 증가추세에 있다.

지구 온난화로 인한 이상기온이 지속됨에 따라 다양한 장소에서 벌집을 형성하여 벌집제거 신고가 급증하고 있다.

특히, 현장에 출동하면 쏘였을 때 사람에게 치명적인 영향을 줄 수 있는 말벌이 눈에 많이 띄고 있다.

이와 같은 말벌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야외활동 시 벌을 자극하는 향수, 화장품, 헤어스프레이 등의 사용을 금지하고 밝은 계통의 의복을 피해야 한다.

그리고 벌이 날아다니거나, 벌집을 건드려서 벌이 주위에 있을 때에는 손이나 손수건 등을 휘둘러 벌을 자극하면 안 되고, 가능한 한 낮은 자세를 취하거나 엎드린다.

체질에 따라 쇼크가 일어날 수 있는 사람은 등산과 같은 야외활동을 자제하고, 부득이한 경우 살충제를 소지하면 많은 도움이 된다.

만일 벌에 쏘였을 경우 당황하기 보다는 다음과 같이 응급처치를 실시해야 한다.

▶손톱이나 플라스틱카드 또는 핀셋을 사용해서 침을 제거한다. 만약 핀셋을 사용한다면 독물낭이 아닌 침을 꽉 잡는다.

▶비누나 물로 쏘인(물린)부위를 씻고 깨끗히 유지하기 위해 상처부위를 드레싱 한다.

▶얼음찜질 및 스테로이드 연고를 바른 후 안정을 취한다.

▶과민반응에 의해 쇼크가 일어나면 안정을 취하게 한 후 신속하게 119로 신고한다.

이제 말벌과의 싸움은 우리의 일상이 되어가고 있다.

주위에서 벌집을 본다면 무리하게 제거하기 보다는 안전한 곳으로 대피 후 119의 도움을 받는 것이 좋다.

말벌은 우리의 생명을 위협할 수 있다는 사실을 명심하고 항상 주의를 기울여야겠다.


김연 의정부소방서 중앙119안전센터장